연휴이건만 못찾아서 무척이나 근질근질 했다...

설날 큰집을 들른후 주공님이 숨기신 삼릉공원으로 출발~~!! 배가 고파서 간단하게 식구들이랑 24시 마트에서 사발면을 하나씩 먹고 속을 든든하게 한후에 본격적으로 caching에 나섰다...



입장료는 어른은 1,000원 어린이는 500원 주차는 30분단 880원이다... 끝에 80원은 뭘까??

Seolleung 1은 거리를 좁혀감에 따라 바로 어디에 있는지 알수 있었다 큰아이가 뛰어가서는 금방 찾았다. 필름컨테이너 안의 캡슐캐시는 큰아이가 가지고는 무척 좋아 했다


바로 위는 설날을 맞이 하여 공원측에서 준비해놓은 다양한 놀이가 있었다. 널뛰기, 팽이치기, 호투(?), 제기차지 찾고싶은 마음이 급했지만 노는것도 중요해서 한번씩 다해보고나서야 자리를 뜰수 있었다.







중간에 선릉도 돌아보고는
Seolleung 2번으로 가는데 약간은 머믓거리게 했다 내려가면서 보는데 어디있는지 잘 보이지 않는 것이었다. 조금더 내려 갔다가 다시 올라오면서 보니 바로 알수 있었다.

멀지 않은곳에 잘 숨겨져 있었다 다만 시간이 지나면 훼손되지 않을까 약간 걱정은 되었다. 자꾸 사람들이 내려오고 올라가는 바람에 다시 숨기는데 시간이 걸렸다.

세번째로 찾아 나선것은
Seolleung 3 이것역시 거리를 좁혀 갈수록 바로 무엇인지 알수 있었다.


오늘의 마지막 캐시
Seolleung 4 는 나노(캡슐)캐시로 처음부터 쉽지 않을것을 예상하고 접근을 했다 건물을 두바퀴 빙빙돌게 되면서 쉽지 않을거 같았지만 정확한 좌표 덕분에 어렵지 않았다. 마무리를 잘 해놓은것이 오늘의 best cache였다.


예전에나 한번 가보았던 선릉 가족들과 함께 산책도 하고 이야기도 하고 cache도 찾고... 설날은 대부분 머고 딩굴딩굴했는데 올해는 여유있는 설날이 된거 같았다... 멋진곳으로 안내해주신 주공님께 감사~~



'Geocaching > Seek_Hide' 카테고리의 다른 글

대련에 지오캐시 두개더 숨기기...  (0) 2008.03.07
WWFM III - Seoul, Korea by New Yorker  (0) 2008.02.26
삼릉공원 caching  (0) 2008.02.07
삼성동 장보고 cache  (0) 2008.01.09
cache hunting - 검단산  (0) 2008.01.03
남산일대 geocaching  (0) 2007.12.27
Posted by ugandajo

Geochacing 사이트의 프리미엄회원 기능중에 하나인 Notification(이하 알림기능)기능을 소개할까 합니다.

** 프리미엄회원에게 제공하는 기능...
Build Pocket Queries : [강좌보기]
Manage Bookmarks
Set up Notifications
Find Caches Along a Route  


예를 들어 제주도 지역에 한번 가서 찾으려고 계획하고 있는데 제주도의 캐시에 대한 최신 소식들을 알고 싶은경우 알림기능이 없으면 제주도 캐시 사이트를 모두 방문해 보거나 watchlist로 모조리 등록하면 가능합니다. 하지만 무척이나 번거롭죠... 모든 관심있는 캐시를 watchlist로 만들경우 방문, 등록을 계속 해야하는 수작업이 됩니다.

하지만 알림기능을 이용하면 한번에 해결이 됩니다.

Nofitication(이하 알림)기능은 관심지역을 설정해 놓으면 그 지역의 새로운 캐시, 수정, 로그, 찾은기록, 못찾은기록등 한마디로 그 지역의 캐시와 관련된 모든 정보를 업데이트 되는데로 메일로 보내줍니다.


설정방법 및 순서를 하나둘 알아 보도록 하겠습니다



1) 제주도 지역의 캐시입니다. 한 15개정도 되는거 같네요...

more..

Posted by ugandajo

몇가지 확인할것이 있어서 지오캐싱내의 구글맵에 들어 갔더니 새로운 기능이 추가된거 같습니다.

전에는 지오캐싱내의 구글페이지에서 한지역에 캐시가 많을경우 모두 표현하느라 무척이나 버벅 거렸는데 10개 이상이 되는 지역을 영역으로 처리하고 10+, 25+을 표시해 줍니다. 그만큼 속도가 빨라지고 어디가 캐시가 많은지를 금방 표시합니다.




1) 캐시내 본문에서 "Geocaching.com Google Map"을 선택합니다.



2) 맵에서 cache가 많은 지역의 위와같이 10+, 25+로 영역을 표시해 줍니다.



3) 서울대 부근을 눌러보면 확대해서 주변을 보여 줍니다.


계속해서 진화하는 지오캐싱과 구글... 앞으로 어떤 기능들이 새로 추가 될까요 ??

Posted by ugandajo

삼성동에 cache가 떴다는 정보를 보고는 퇴근시간에 들렀습니다.

Jang Po-go(GC18FB3)

예전에 드래곤님이랑 지나가다가 여기에 숨겼으면 좋겠다고 했다가 구리로 되어 있어서 숨기기를 포기했는데 문교주님이 숨겼다고 되어 있어서 잘짝 기대가 되었습니다.

힌트가 나노캐시라고 되어 있고 사람이 많다고 되어 있어서 살짝 긴장을 했습니다.

Zero point에 도착을 했더니 힌트대로 정말큰 light가 있었습니다. 주변을 두루두루 살피는데 빛이 너무 강해서 아예 가방으로 덮어 버리고 찾았습니다.

찾기를 15분... 양복 무릎이 튀어 나올정도를 구부리고 찾았는데 안보이는 것입니다. 거울도 쓰고 휴대용 손전등도 쓰고 장갑으로 뒤지고... 헥헥... 확그냥 안으로 들어갈까 하다가 도저히 아닌거 같아서...

조금 쉬고 약간 범위를 넓혀서 찾았더니 쉽게 보이네요...

정말 나노는 아니고 캡슐입니다... 첨에 나노를 기대하고 찾느라 좀 헤멨습니다.

좋은 장소에 너무 잘 숨기신 문교주님께 감사드립니다.

'Geocaching > Seek_Hide' 카테고리의 다른 글

WWFM III - Seoul, Korea by New Yorker  (0) 2008.02.26
삼릉공원 caching  (0) 2008.02.07
삼성동 장보고 cache  (0) 2008.01.09
cache hunting - 검단산  (0) 2008.01.03
남산일대 geocaching  (0) 2007.12.27
일자산#2  (0) 2007.12.25
Posted by ugandajo

연말에 휴가를 내고는 100개는 할수 있을까 하는 마음에 휴가라 쉬고 있어도 쉬어 지지를 않네요...

다행이 아이들과 약속이 펑크나서 드래곤님과 WinnyLee 100개 기념 축하도 해드릴겸 마포로 찾아 뵈었습니다. 축하는 조금드리고 ^^; 이것 저것 챙겨 주셔서 많이 얻어 왔습니다.

돌아오는 길에 남산을 공략하기로 하고 홀로 나섰습니다. 충무로에 내려서 2번 버스타고 올라갔습니다.



Nam San - #2
:
첫 캐시인데 사진을 잘못 봐서인지 사진 위쪽으로 가서는 한참을 헤메다가 드래곤님께 물어보고서는 아래쪽이라는 것을 알았습니다.

초강력(?)랜턴으로 가능한 곳을 찾으니 금방 나왔습니다. 7시가 넘어서 인지 사람이 별로 없었습니다.



Nam San - Seoul Tower
:
오늘의 베스트 캐시입니다. 힌트도 좋았구요... 야경에 철조망에 걸린 열쇠들 보는것도 재미 있었습니다.

무엇보다도 cache를 숨기기 위한 기막한 발상에 놀라웠습니다. 저도 언젠가는 이렇게 수준높은 cache를 숨기리라 다짐해 보았습니다.



많은 군중 속에서 cache를 찾고 숨기는 기묘한 맛을 보게해준 cache 였습니다.



Top O' Seoul
:
owner
준 사진이 중요한 힌트가 되었는데 예전과는 다르게 길 옆으로 나무 펜스가 생겨서 잠시 혼란이 있었으나 이내 평상심을 되찾고 힌트를 보면서 쉽게 찾을수 있었습니다. 역시 야간에는 라이트를 비추는 곳에 집중을 하게 되어 좀더 좀더 잘 찾게 되는거 같습니다. 길밖에서 방황하는 muggle보기에는 좀 우수웠을거 같습니다.




Namsan Smoker
:
도서관쪽으로 내려가는 한적한 길인데 8시쯤 되었는데 아무도 없네요... 가로등이 있어서 무섭지는 않았으나 생각보다 돌들이 작아서 약간은 당황(?)했습니다.... 남산만 찾고 그냥 가기에 아쉬워서 다시 버스타고 지하철 타고 용산역으로 고고~~




Yongsan Station 5th
:
GPS
가 점핑을 해서 zero spot을 찾는데 어려움이 있었습니다. 사진을 한참 보고서야 어디인지 찾았고 머글이 너무 많아서 급한김에 드래곤님의 힌트를 살짝 얻었습니다. 건물내에 cache... 대단한 관찰력이 필요함을 새삼 느낍니다.


National Museum
:
버스타고 이동하여 도착했는데 9시가 살짝 넘었습니다. GPS를 따라 이동하는데 경비분들이 어디가냐고 물어서 그냥 사진 몇장 찍고 가겠다고 해놓고는 서둘러 이동을 했습니다.



문제는 찾았는데 너무 불안해서 로그를 할 여유가 없었습니다 서둘러 cache사진만 찍고 마지막 cache를 향해서 고고~~



Give'm A Big Hand
:
옛날에 갔었던 용산가족공원 같은데 밤이라 뭐가뭔지 하나로 모르겠더군요... 그냥 point를 향해서 고고~~ 포이트에 도착하나 바위하나 의자하나인데 없어서 드래곤님께 물어보고 확인했더니 cache가 없어 졌네요... ... 아쉬워라...

일단 여기까지 마무리하고 발걸음을 재촉해서 돌아갔습니다.



Sujong Temple  :
휴가 2일째는 가족들과 많이도 돌아 다녔습니다.

일단 둘째가 곤충이 보고 싶다고 해서 구리정수사업소내의 곤충생태관, 에너지홍보관, 구리타워를 구경하고... 남양주에 있는 거미박물관에 갔다가 도저히 수종사를 그냥 지나 갈수가 없었습니다.

다만 좀 늦어져서 네비로 찍고 가는데 이녀석이 말썽이라 이상한 곳으로 가더니 기어이 시간을 많이 까먹었습니다. 다시 물어물어 수종사로 갔는데  올라가는 길이 만만치 않아 애마인 쏘2를 믿고 올라갔습니다. 다행히 눈이 없어서 절 입구까지 무난히 갈수 있었고 좀더 걸어서 cache 근방까지 갔습니다. 약간 오차가 있는지 주변을 탐색하는데 첫째 아이가 찾았다고 번쩍 cache를 들어 올리네요... ... 빠르다...

TB를 넣어 주고는 여유있게 주변도 보면서 오손도손 내려왔습니다. 날씨가 좀더 좋았더라면 하는 아쉬움이 있었지만 보이는 광경만도 아름다웠고 공기도 시원해서 좋았습니다.




오늘 비가 와서 아마도 100개를 채우기는 좀 힘들거 같지만 나름 유익한 휴가 였습니다.

이상입니다.

'Geocaching > Seek_Hide'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삼성동 장보고 cache  (0) 2008.01.09
cache hunting - 검단산  (0) 2008.01.03
남산일대 geocaching  (0) 2007.12.27
일자산#2  (0) 2007.12.25
잠실지역 그리고 청계천 지오캐시 찾기  (0) 2007.12.22
중국 대련에 심어놓은 지오캐시  (0) 2007.12.19
Posted by ugandajo

일자산에 하나더 숨겼습니다. 숨기기는 지난 주(23일)에 숨겼는데 하나더 숨기려고 하다가 posting이 늦었네요...

아침에 생태공원쪽에 숨기려다가 자석을 붙일곳이 없어서 포기하고 하나만 올립니다.

생각보다 어렵지는 않을거 같구요. 숨길곳이 별로 없는 곳이라 쉬울것입니다.

다만 등산객이나 산책하시는 분들이 많으니 조심해 주세요...

일자산#2 : http://www.geocaching.com/seek/cache_details.aspx?guid=8ac3af3f-4e3c-4f4d-8db8-2a2b6dfce0d8

일자산#1 : http://www.geocaching.com/seek/cache_details.aspx?guid=9ddca628-5d66-4332-af6e-91e4a479b7d4








 

'Geocaching > Seek_Hide' 카테고리의 다른 글

cache hunting - 검단산  (0) 2008.01.03
남산일대 geocaching  (0) 2007.12.27
일자산#2  (0) 2007.12.25
잠실지역 그리고 청계천 지오캐시 찾기  (0) 2007.12.22
중국 대련에 심어놓은 지오캐시  (0) 2007.12.19
동대구 TFT 및 대구지역 Night caching  (0) 2007.12.09
Posted by ugandaj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