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에 미국에 간다고 했더니 다들 첼시 프리미엄 아웃렛에 가서 가방하나 사달라고 하는 사람들이 많았습니다. 평생 이랜드 계열의 아웃렛은 알아도 처음 듣는 것이라서 몰랐는데 가보니 대충 아~~ 이런것이구나 하고 알았습니다. 나중에 시간이 되면 오스틴과 우드베리의 아웃렛 사진도 올려드리겠습니다.

미국 프리미엄 아웃렛
http://www.premiumoutlets.com/

토요일 길이 막힐것을 생각해서 아예 늦게 출발을 했습니다. 하지만 그래도 좀 막히네요... 동서울에서 한시간 조금더 걸린거 같습니다.

매장입구

미국 주요도시의 아웃렛 매장들... 작년에 알던것보다 더 많아 진것을 보니 비지니스가 잘 되나 봅니다.

한국 일본의 매장도 보이네요


입구에 들어서면 매장별로 어디있는지 알려주는 상황판이 있습니다. 관심있는 브랜드가 있다면 여기서 찾아보세요...


회사 1층에 있는 사까나야가 여기도 있네요


좀 이국적인 풍경이죠 ?

토요일 늦은 시간이라 약간은 한산 합니다. 참고로 매장은 밤 9시까지 영업을 합니다.


코치... 90년대 이스트팩만큼이나 유명해진 국민 가방이죠...



미국에서 사올때는 USD 280 정도 했던거 같은데 여기는 좀 쎄군요...



가방... 


인기가 많다는 폴로매장




매장 중앙의 분수대... 쇼핑으로 지친 아이들과 남편들의 휴식처가 되었습니다.


분수대에서 찰칵...


밤에는 조명이 있어서 더욱 멋있네요


분수대는 뛰어다니라고 만든게 아닌데... 흑...


함박스테이크 


맛있게 먹는 은찬


맛있게 먹는 은호


저녁풍경

주차장 간판인데 멋있네요... 저기 뒤에 작은 지오캐시를 하나 숨겼습니다.


좌표를 공개하니 궁금하신분들은 가셔서 찾아보세요...

여주프리미엄아웃렛 지오캐시 페이지

개인적인 소감은 사이즈로 볼때는 오스틴의 아웃렛보다는 좋고 우드베리 보다는 작았습니다. 분위기는 여주가 좋은거 같구요...


중산층을 위한 명품 매장 ?

프리미엄 아웃렛은 중산층을 타겟으로 한 명품 아웃렛 입니다. 국민 소득이 늘어나면서 양극화도 일어나지만 계층간이 소비 행동에 맞춘 비지니스가 자리잡는거 같습니다. 명품을 백화점에서 신상으로 사는 고객과 시간이 좀 걸리지만 저렴하게 아울렛에서 사는 고객 등으로 나누어지고 있는 것이지요... 나이로 보면 30~40대의 직장인 중산층이며 주로 수도권에서 살로 비싼 명품을 다는 못사지만 한두개정도는 가질수 있는 군이 되겠군요... 크리미널 마인드를 자주 봐서 그런가 프로파일링 같습니다. ㅎㅎ


타겟고객군 설정

자영업을 하시는 나이드신 분들을 보면 좀 답답한게 기초 조사나 타겟고객군도 없이 그냥 다른사람이 하는거 보니까 잘되서... 요즘 유행이니까... 쉽게 할수 있어서... 지나다니는 사람들이 많아서...등등 객관적이고 분명치 못한 정보로 큰 돈을 투자하시는 경우를 많이 봅니다. 안되면 왜 안되는지 되면 왜 되는지에 대한 명확한 정보와 비지니스 기준이 없습니다. 쓰고보니 우리 보모님이 그러셨네요... T.T


목표 또는 타겟 고객이 무엇인지 아는것... 그것이 비지니스의 첫걸음 입니다.


Posted by ugandajo

심심풀이로 만들어 봤습니다.

GPS를 이용해서 Zero Point에 도착하면 항상 두가지를 생각하고 캐싱을 합니다.

 

1) 캐시의 형태

공식사이트에서 캐시의 형태에 대해서 잘 나와있지만 좀더 자세하게 한번 써봤습니다. 캐시의 형태,크기에 따라 숨길수 있는 장소와 숨기는 방법을 유추할수 있습니다.

 
2) 숨긴 형태

형태를 어느정도 예상한 다음에는 숨긴 형태를 생각해 보고 캐싱을 합니다.

아마도 한국의 대부분의 캐시들이 아래의 범주에 속하지 않을까 합니다.

보충할것이 있으면 알려주세요...


 

Posted by ugandajo
요즘 가장 인기있는 화천 산천어 축제에 가족들과 함께 나섰습니다.

화천 하면 정말 먼곳이라 생각이 되었지만 서울-춘천간 고속도로가 뚫리면서 정말 짧은 거리가 되었습니다.

가는 시간은 약 2시간 반이 소요 되었으면 6시 30분에 출발해서 아침 9:00시에 도착했습니다.

몇가지 팁들을 정리해 보면...

- 9:00 개장 시작과 동시에 낚시를 시작하는 것이 좋습니다. 점심 이후에는 산천어가 잘 안잡히네요 그리고 산천어 공급도 대부분 오전에 해주는거 같았습니다.
- 일반 평일 어른은 1만원, 초등생은 5천원 이나 농특산물 나눔권 5천원권을 받아서 결국 어른은 오천원 초등생은 무료가 되었습니다.
- 농특산물 나눔권 상품권은 주변에서 분식이나 식사가 가능합니다 하지만 산천어 구이는 돈을 내야 가능하네요...
- 농특산문 나눔권을 다 쓸수 없어서 삼겹살을 다가가 집에서 먹었습니다.
- 너무 추우면 낚시터에서 나오셔서 오뎅을 드시는게 좋습니다. 오뎅하나에 오백원 그리고 국물은 공짜니까요.
- 낚시대는 가셔서 사도 됩니다. 다만 고급릴(1만5천), 저가릴(6천~5천) 그리고 견지낚시대가 있는데 저가릴을 얼마 쓰지 않아 고장나니 비추입니다. 고급릴은 안써봐서 모르겠습니다.
- 주차장은 화천군청이나 주변 학교에 주차하면 됩니다. 주차비는 무료 입니다.
- 정말 잘 잡으시는 고수분들이 계시니 잘 안잡히면 그분들 따라서 똑같이 리듬을 타면서 하면 잘 잡힙니다.
- 너무 추우니 스티로폼이나 돗자리를 밟고 서서 하시면 좋습니다.
- 산천어 구이를 드시려면 각종 돈을 내야 됩니다. 이때 호일, 소금, 간장, 와사비를 조금 챙겨가시면 돈을 절약할수 있습니다.
한마리 호일로 싸주는데 천원입니다.
- 자유이용권같은 패스를 점퍼 지퍼에 달아 줍니다. 얼마든지 낚시터와 외부를 왔다갔다 하실수 있습니다.
- 가족낚시터를 인터넷으로 예약하면 사람이 몰리는 시간에도 쉽게 가실수 있습니다. 다만 더 잘잡히는지는 모르겠습니다.
- 저희 가족은 5명이 가서 12마리를 잡았습니다.
- 어떤 분들은 한마리도 못잡으시는 경우가 있는데 보아하니 낚시 경력과 좀 관계가 있습니다. 산천어가 입질을 할때 잘 낚아 올려야 하는데 좀 늦거나 무감각 하신 분들이 계신거 같습니다.







































































 

지오캐시도 하나 숨기고 왔습니다.

숨겨진 좌료는 아래 좌표이며 www.geocaching.com에 승인이 나서 올라갔네요... 혹시 GPS를 가지고 계시면 지오캐시도 하나 찾고 오시기 바랍니다.
Sancheoneo ( Mount Trout ) Festival : http://j.mp/aPENs6


Posted by ugandajo

미국에 가다...

Geocaching 2009.08.01 22:32

본토에 캐싱한번 가봤으면 했는데 생각지도 않게 세미나차 가게 되었습니다.


8일날 출국해서 오스틴에 있다가 13일에 동부로 넘어가서 몇일 있다가 올 계획입니다.


세미나 장 주변에 캐싱을 서칭하던중 제가 도착하는 날 저녁에 바로 호텔옆에서 이벤트 캐시가 열리네요... 대박입니다.


Catching Up With (Doctor) TheJump<?xml:namespace prefix = o ns = "urn:schemas-microsoft-com:office:office" />

http://www.geocaching.com/seek/cache_details.aspx?guid=9d2c5636-cd90-434c-9f58-df6f559e5a25


사용자 삽입 이미지


참여한다고 알리고는 오스틴에서 뭘 찾아봐야 하는지 물어 봤더니 벌써 몇분들이 메일을 주셨습니다.


지오캐싱은 새로운 네트워크와 세상을 열어주네요...

Posted by ugandajo

맨날 찾을것만 보다가 내가 찾은 캐시를 한번 보고 싶어서 정리해 보았습니다. 내가 찾은 캐시를 구글어스에서 쉽게 볼수 있어서 구글의 휑한 맵에서 내가 찾은 캐시들이 주르룩 표시 되면 기분이 좋겠죠 ?

찾은 캐시들을 아래의 지도에 쫘악 표시해 보겠습니다. 다만 지오캐싱에서 프리미업회원만 가능합니다.


구글맵에 내가 찾은 캐시를...




지오캐싱에 로그인한후 오른쪽에서 Build Pocket Queries 를 클릭합니다. 다시 하번 말씀드리지만 프리미엄회원만 가능합니다.



포켓쿼리에 관해서는 따로 말씀드리겠습니다. 메뉴의 맨 아래쪽이 내가 찾은것을 등록된 메일로 보내주는 기능입니다. "Add to queue"를 누르시면 메일로 GPX파일이 옵니다. 다만 일주일에 한번만 기능을 쓸 수 있습니다.




몇분 후면 메일로 옵니다. 아래 링크를 클릭하시면 내가 찾은 캐시들을 지오캐싱사이트에서 볼 수도 있습니다.




화일을 받아서 압축을 하드디스크에 풉니다. 화일이 두가지가 있는데요 하나만 필요합니다.




이제 구글어스를 실행합니다.




구글어스에서 GPX파일을 읽어 들입니다.



읽어 옵니다.



구글어스의 왼쪽에 보면 임시장소에 GPS deive로 나오고 Waypoint에 찾은 캐시들이 주루룩 나옵니다.



그리고 화면에 보시면 찾은 캐시들을 보실수 있습니다. 혹 안보이는 경우는 아래와 같이 Time Bar를 움직이시면 나타납니다.



캐시에 시간정보가 있기 때문에 Time Bar를 움직이면 시간에 따라 찾은 캐시들이 표시 되기도 하고 안되기도 합니다.




Time Bar를 뒤로 돌리면 보시는 바와 같이 찾은 캐시들이 확 줄어 듭니다.

구굴어스와 지오캐싱 하면 할수록 재미 있네요...
Posted by ugandajo
geocache 양도 하기...


geocache를 심어서 만든 다음에 관리 문제로 다른 지오캐셔에게 양도를 해야하는 경우는 아래와 같은 방법으로 해야 합니다.



지오캐싱 사이트에 가서 로그인을 하고 www.geocaching.com/adopt 로 갑니다.




본인이 가지고 있는 캐시중에서 양도할 cache명을 적어 줍니다.




cache명이 나오고 받을 사람의 ID를 적어 줍니다. 그리고 "go"버튼을 눌러 줍니다.




아이디를 제대로 찾은 경우에는 이름이 나오고 전달 메시지를 적는 칸이 나옵니다. 간단한 메시지를 적고서 버튼을 누릅니다.



전달이 완료 되면 위와 같은 메시지가 나옵니다. 그러면 받으시는 분에게 이메일로 양도 메일이 발송되고 간단한 클릭만 하시면 cache의 소유권이 넘어가게 됩니다.




혹시나 양도를 취소하고 싶다면 adoption page에 가셔서 다시 GC번호를 입력하면 위와 같이 취소할수 있는 페이지가 나오게 됩니다.

관리문제로 어려움이 있으신 경우 관리를 잘 하실수 있는 그 지역의 geocacher에게 관리를 부탁하고 양도 하시면 됩니다.

Happy geocaching !!


Posted by ugandajo